[현장] 윤석열, 한국원자력연구원 찾아 "탈원전은 망하러 가자는 것" > 예약문의



예약문의

[현장] 윤석열, 한국원자력연구원 찾아 "탈원전은 망하러 가자는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반동상차 작성일21-11-30 03:23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문재인 정부 탈원전 정책 '정면 비판'"정권교체 이유 보여주는 파렴치함"전문가·학생들, 尹 향해 '탈원전 철회' 호소尹 "원자력 외 대안 없어…엉터리 철학 벗어난 과학의 시대 열겠다"중앙선대위 출범 이후 첫 지방 행보에 나선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9일 오후 대전 유성구 대덕연구단지 내 한국원자력연구원를 방문해 SMR(소형 모듈 원자로) 관련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뉴시스[데일리안 = 최현욱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9일 한국원자력연구원을 방문해 관련 시설을 점검하고 연구원 및 노조, 카이스트 학생들과 간담회를 가지며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을 신랄하게 비판했다.윤 후보는 이날 오후 김영식·이영 국민의힘 의원 등과 함께 대전광역시에 위치한 대덕연구단지 내 한국원자력연구원과 한전원자력연료를 찾았다.현장 관계자로부터 윤 후보는 원자력 연료가 만들어지는 구체적인 과정과 사용하고 난 핵연료 처리 방법 등에 대한 전반적인 설명을 경청했다.윤 후보는 중간 중간 관계자에게 현장 시설에 대한 질문 및 우라늄 회수량 등 업무의 자세한 내용에 대해 질문을 던졌다. 또 현장에서 일하는 근무자들이 혹시 방사능에 피폭되는 부작용은 없는지 여부를 꼼꼼하게 체크하기도 했다.시설을 모두 둘러본 윤 후보는 장인순 전 한국원자력연구원 소장과 윤선광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소속 원자력공학 박사과정, 한국원자력연구원 노조 김형규 지부장 및 카이스트에서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조재완 녹색원자력학생연대 대표와 간담회를 개최했다.윤 후보는 이 자리에서 문 정부가 임기 내 주요 정책으로 추진했던 탈원전 정책을 정면으로 겨냥해 비난했다.그는 "작년 월성 원전 경제성 평가 조작 사건 수사를 지휘하는 과정에서 한국의 원전 실태를 알게 됐다"며 "조금만 들여다보면 환경이나 에너지, 국가 산업 정책과 교육 면에서 얼마나 황당무계한 정책인지 알 수 있다"고 지적했다.이어 "참 개탄스러운 정부의 정책이고, 평가 조작 사건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진실을 은폐하려고 하는 이 정권의 파렴치에 대해 왜 이들이 그렇게까지 했는지 조금씩 알아나가게 됐다"며 "공정과 상식을 내동댕이치는 정권을 보며 왜 정권교체가 이뤄져야 하는지 여실히 보여주는 분야 중 하나"라고 덧붙였다.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29일 대전 유성구 한 카페에서 열린 원자력 발전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간담회에는 장인순 전 한국원자력연구원 소장, 조재완 녹색원자력학생연대 대표, 김형규 전국과학기술연구전문노조 한국원자력연구원지부장 등이 참석했다. ⓒ뉴시스간담회에 참석한 인사들은 윤 후보를 향해 탈원전 정책을 반드시 철회해 달라는 부탁을 남겼다. 장인순 전 한국원자력연구원 소장은 "21세기 원자력계에 불가사의가 있는데 하나가 세계에서 원자력 발전을 가장 잘 하는 대한민국이 탈원전을 하는 것"이라며 "어떤 방법으로든 탈원전을 철회돼야 한다. 윤 후보가 많이 지원해주고 도움을 달라"고 요청했다.조재완 녹색원자력학생연대 대표는 윤 후보를 향해 '탄소중립의 첫 걸음은 저탄소 원자력'이라 적힌 포스터를 선물하며 "석탄을 대체할 수 있는 에너지가 원자력이고, 원자력이 있어야 탄소중립을 이룰 수 있다는 점을 명확히 말하고 싶다. 탄소중립 시대에 젊은이들이 전세계로 뻗어나가 세계를 이끌 수 있도록 윤 후보가 많이 신경써달라"고 말했다.김형규 노조 지부장 또한 "탈원전은 풍부한 전기를 쓸 수 있는 여건을 방해하는 불합리한 정책이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현 정부 들어 원자로 기술개발에 돈을 투입하는 게 아니고 어떻게 하면 규제를 강화해 원자력을 죽일까 그런 쪽에만 예산을 투입하고 있다"고 성토했다.간담회 참석 인사들의 요청 사항과 호소를 경청한 윤 후보는 "지구를 보존하기 위해 탈탄소로 가야 하는데 산업혁명이 진행됨에 따라 에너지 측면에서 보면 에너지를 많이 쓰는 방향으로 나가고 있다. 그러면 엄청난 전기에너지를 써야 하는데 결국 깨끗하고 안전하고 효율적인 원자력 발전 이외에는 현재 대안이 없는 것"이라 강조했다.윤 후보는 "탈원전이라고 하는 것은 망하러 가자는 얘기"라며 "원자력 발전과 그 산업에 대한 문제로 끝나는 것이 아니다. 단순한 원전 생태계의 문제를 넘어 국가의 미래와 직결되는 문제라는 점을 많이 알아주셨으면 하는 게 제 바람"이라 설명했다.아울러 윤 후보는 "차기 정부를 담당하게 되면 이념과 엉터리 철학에서 벗어나 과학을 국정의 중심에 놓고 과학기술을 통해 성장하는 과학의 시대를 열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div style='width: 1px; height: 1px; overflow: hidden'><div align='cente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구입방법</a>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성인약국</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온라인약국 비아그라</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판매</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구입</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판매</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구입</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구매</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구매</a> <br> <a href="https://viaplus365.com" target="_blank">비아그라 판매</a> <br>
있는 에너지가 원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